구독하기
화려한 청담 뷰티 타운을 떠나 제주로 간 메이크업 아티스트, 유하
  • 최은혜
  • 승인 2019.01.03 15: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에서 활동하고 있는 메이크업 아티스트 유하. 

유명 연예인과의 작업, 화려한 청담동 뷰티의 울타리를 벗어나 제주로 간 메이크업 아티스트 유하. 

청담동에서 활동하다가 제주도로 내려간 이유가 있나요? 빡빡했던 청담 생활에 지치고 뭔가 정체되었다는 생각이 들었을 때 지인의 추천으로 주저없이 제주로 떠났어요. 저에게는 큰 용기가 필요했고, 새로운 도전이었지만 마음의 여유를 찾고 자연과 함께하는 제주살이를 하다 보면 아티스트로서 좋은 에너지와 많은 영감을 받을 수 있을 거라 생각했어요. 그리고 개인적으로 웨딩 작업을 좋아해요. 셀프 웨딩부터 럭셔리 웨딩까지, 제주는 다양한 웨딩 작업을 할 수 있죠.

제주도의 느낌을 메이크업으로 비유한다면 어떤가요? 제주 여인하면 떠오르는 건 자연 그대로인 투명함, 내추럴 그 자체예요. 제주의 여성들이 평소 꾸미고 다니거나 화려한 걸 선호하지 않더라고요. 주근깨 조차도 가리지 않는 내추럴한 모습을 많이 보곤 해요. 저도 제주에 와서 메이크업이 엄청 연해졌어요.(웃음)

제주에서는 주로 어떤 고객을 만났나요? 청담에서는 졸업, 면접, 촬영, 소개팅, 파티 메이크업 등 다양한 고객을 만났는데 제주는 이곳에서 셀프웨딩 촬영을 하거나 식을 올리는 예비부부들을 주로 만났어요. 또 청담보다 국제 커플도 많았어요. 처음에는 소통을 어떻게 해야 할지 걱정했지만 대부분 외국인 신부들은 한국의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을 선호하고 만족해했죠.

김아중, 송윤아 등 유명 연예인의 메이크업을 했던 메이크업 아티스트 유하. 오른쪽은 그라피와 함께 했던 메이크업 작품.

제주도에서 일하면서 불편한 점은 없나요? 제주도는 아직 백화점이 없기 때문에 제품을 테스트해보거나 구입할 수 없어요. 그래서 급하면 인터넷에서 구매하거나 서울에 갈 때 면세점과 백화점에 들리죠. 그리고 두 번째는 예측할 수 없는 날씨예요. 워낙 바람도 많이 불고 일기예보도 맞지 않는다는 건 알았지만 시즌마다 태풍이 분다는 건 처음 알았어요. 특히 결혼이나 웨딩촬영 시즌인 10월쯤 가을 태풍이 매우 강해요. 갑작스러운 태풍 때문에 셀프웨딩을 취소한 고객이 있었는데 제 결혼식처럼 마음이 안 좋더라고요.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된 이유가 있나요? 메이크업을 시작하기 전 무용을 전공한 대학생이었어요. 체력이 좋지 않아 오래 하진 못했지만 이 일을 안 했다면 아마도 전공을 살려 무용 선생이 되었을 것 같아요.

자신의 시그너처 메이크업이 있나요? 제가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건 본인 피부처럼 자연스러운 고급스러운 베이스 메이크업이에요. 베이스로 깨끗한 피부, 작은 얼굴은 물론 입체감 있고 어려 보이도록 만들 수 있어요. 많은 제품이 사용되지만 자연스럽고 얇아 보이는 건 열심히 연구한 저만의 노하우와 테크닉이지요.

제주도에서 일하고 싶은 분들에게 조언한다면요? 제주도 이미 많은 헤어&메이크업 숍이 있어요. 제주의 좋은 면만 보고 온다면 이들과 경쟁하기 힘들어요. 욕심은 내려놓고 여유를 가지며 제주에서 즐길 수 있는 걸 찾아야 해요. 그렇게 제주의 삶과 일의 조화를 잘 맞추는 게 좋아요. 하나라도 무너지면 버티기 힘들어요.

2019년의 계획은 어떤가요? 기회만 주어진다면 더 다양한 작업을 해보려고요. <그라피>와 새롭고 재미있는 화보도 진행하고 싶어요! 

수마노 에이엠 스킨 앤 피엠 마스크.

it item!

수마노 에이엠 스킨 앤 피엠 마스크 훌륭한 베이스를 위해서는 좋은 피부 상태를 만들어야 해요. 이 제품을 눈을 제외한 피부에 붙인 후 아이 메이크업을 하면 그동안 피부가 케어됩니다. 또 작은 사이즈의 제품이라 볼과 이마에 부분적으로 사용할 수 있어요. 그전에는 녹차를 우린 물에 화장솜을 담가 사용했는데 이 제품이 나온 뒤로 편하게 사용하고 있죠.

에디터 최은혜(beautygraphy@naver.com) 포토그래퍼 신정인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