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하기
끈끈한 두피, 머리 냄새가 신경 쓰일 때
  • 최은혜
  • 승인 2019.07.03 10: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나푸라 S1ㅣpurify 샴푸, 2. 폴미첼 스캘프 케어 안티씨닝 루트 리프트 폼, 3. 알비에치 오브라 모이스처라이징 샴푸, 4. 라본느코스메틱 머드마스타 샴푸, 5. 샤멘느 VR 샴푸 
1. 나푸라 S1ㅣpurify 샴푸 마른 두피에 직접 도포해 거품을 내어 사용하는 건식 샴푸로 두피 냄새를 잡는 데 효과적이다. 천연 아로마 오일을 함유해 예민해진 두피를 케어한다.  
 
2. 폴미첼 스캘프 케어 안티씨닝 루트 리프트 폼 리제니 플렉스 기술로 모발 손상을 막고 굵고 부드러운 모발로 만드는 데 도움을 준다. 거품 형태로 발림성이 좋아 모발의 뿌리부터 끝까지 볼륨감을 높인다.
 
3. 알비에치 오브라 모이스처라이징 샴푸 오염되지 않은 아마존 식물 성분과 코코넛 야자수 추출물, 식물성 계면활성제를 사용한 천연 샴푸로 테라피와 릴랙싱 효과를 느낄 수 있는 은은한 향도 특징이다.
 
4. 라본느코스메틱 머드마스타 샴푸 핑크 클레이와 시트릭산, 피록톤올아민 성분이 두피와 모발의 노폐물을 깨끗이 제거하고 비듬균의 생성을 억제해주며, 그레이프프루츠와 레몬의 시트러스 향이 은은하게 남아 매력적이다.
 
5. 샤멘느 VR 샴푸 천연 성분 추출물이 두피 환경을 개선해 탈모 방지에 도움을 준다. 육모 효과에 도움을 주는 주요 성분인 지황 추출물, 범부채 추출물, 목단 추출물, 컴푸리잎 추출물 등과 유사 여성호르몬 성분인 대두 추출물이 영양을 공급하고 두피를 트러블을 완화한다.
 
에디터 최은혜(beautygraphy@naver.com) 포토그래퍼 신정인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