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하기
SELF CUT TECHNIQUE
  • 그라피매거진
  • 승인 2010.04.01 12: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air Styling

SELF CUT TECHNIQUE

바쁜 일과로 미용실을 방문할 수 없다면? 게다가 미용실에 가기도 집에서 하기도 애매한 앞머리 커트를 하고 싶다면 얼굴형과 1mm 만 길어도 눈을 찌르고, 푹 주저앉는 앞머리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테크닉을 전수한다. [ 에디터 최진아 | 사진 한영탁 | 헤어&메이크업 퍼스트 뮤사이 ]

일자형의 뱅 앞머리

너무 무겁게 연출하면 어색하고 부담스러울 수 있다. 층을 내지 않거나 이마가 굴려지는 옆머리를 잘못 손댔을 경우가 그렇다. 기장은 눈과 눈썹 사이가 적당하며 끝 부분을 약간 삐뚤삐뚤하게 층을 내면 훨씬 경쾌해 보이고 발랄한 이미지를 줄 수 있다.

1. 층이 많아 앞머리가 뜨면 시골소녀가 되버릴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얼굴이 길거나 이마가 좁은 사람이 연출하면 긴 얼굴을 커버할 수 있고 눈을 강조하여 눈이 커보이는 효과를 준다.

2. 톱 포인트에서 1cm정도 앞부분에 가이드 스팟을 잡는다. 일정한 이등변 삼각형으로 섹션을 나누며 옆머리는 잘려나가지 않게 깔끔하게 뒤로 넘겨주자.

3. 자르고자 하는 머리를 자연스럽게 빗질한 후 가위 끝으로 포인트 커트한다. 이때 가위는 앞머리와 사선을 이루는 것이 좋다.

가볍게 갈라지는 앞머리

가장 무난한 앞머리 스타일이다. 뱅 스타일과 달리 층을 많이 내러 답답한 느낌을 없애고 상큼한 느낌을 준다. 사이드에 이어지는 라인을 계란형으로 커트하여 얼굴이 작아 보이는 효과를 준다. 어떤 스타일도 모두 소화해 내는 만능 앞머리로 자연스러운 라인이 포인트!

1. 너무 많은 양이 아니라 적당한 숱의 앞머리를 내려주어 애교스럽게 연출한다. 대중적인 앞머리로 어떤 얼굴형이든 무난하지만 직모의 모발인 경우 끝부분이 뻗칠 수 있으니 주의하자.

2. 뱅 앞머리와 마찬가지로 톱 포인트에서 1cm정도 앞부분에 가이드를 잡는다.

3. 적당한 층을 위해 손가락을 세로로 하여 커트한다. 이때 각도는 45도 정도가 적당하며 한 섹션씩 차례대로 잘라준다.

복고 스타일의 바깥말음 앞머리

길이는 눈의 라인보다 살짝 길게 하며 층을 내주어 옆으로 자연스럽게 흐르듯이 연출해 준다. 한국인이 가장 선호하는 옆 가르마로 로맨틱하고 여성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하기 좋다. 가끔씩 웨이브를 연출하는 날이면 앞머리도 함께 웨이브를 해주자. 바깥말음으로 복고풍의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1. 둥근 얼굴이라면 일자형 앞머리보다 옆 앞머리를 추천한다. 얼굴을 갸름하게 보이는 효과가 있으며 보다 샤프한 인상을 줄 수 있다.

2. 가르마를 기준으로 왼쪽은 1cm 오른쪽은 4cm정도의 섹션을 잡는다. 둥근형과 각진형은 삼각형을 크게, 역삼각형과 긴형은 삼각형을 작게 잡아준다.

3. 앞머리가 넘어가는 방향과 반대방향으로 모발을 끌어 당겨 잘라준다. 자연스럽게 흘러가는 앞머리를 위해 한쪽머리의 길이를 길게 만들기 위해서 이다. 포인트 커트로 가위를 사선으로 잘라주면 보다 자연스러운 라인을 얻을 수 있다.

옆머리로 이어지는 긴 앞머리

길이조절에 따라 옆머리 혹은 짧은 앞머리로 만들 수 있다. 시크하고 도시적인 멋을 연출할 때 제격인 앞머리. 얼굴을 감싸며 흘러내리는 듯한 커트가 포인트. 사이드 가르마를 하면 촌스러워 보일 수 있으므로 센터 가르마를 하며 무거워 보이지 않도록 층을 살짝 넣어준다. 머리 끝이 귓볼 부분에서 흩날리면 섹시하고 도도한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1. 광대뼈가 있거나 각진 얼굴을 커버해 주는 앞머리. 자연스럽게 얼굴을 감싸 주어 얼굴의 결점을 보완해 준다. 역삼각형일 경우 앞머리를 길러 자연스럽게 가르마를 타주면 부드러운 이미지를 줄 수 있다.

2. 얼굴을 감싸는 부분을 매끈하고 깔끔하게 커트한다. 어른스러운 커리어 우먼의 느낌을 전달하기 충분한 성숙한 앞머리다.

3. 일정한 섹션을 나누어 얼굴을 감싸는 듯한 라인으로 손가락 방향을 잡아준다. 사이드에서 센터 (코) 쪽으로 당겨서 자르는 것도 효과적! 보다 자연스러운 라인을 잡을 수 있다.

hair 유정 (퍼스트 뮤사이)

make-up 주정하 원장 (퍼스트 뮤사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