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하기
머리 못 감았다고요? 두피 냄새 잡으려면 테이크아웃 샴푸!
  • 최은혜
  • 승인 2020.04.07 10: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머리 못 감은 아침, 갑자기 잡힌 약속에 기름진 머리와 냄새가 신경 쓰인다면?
 
1. 아윤채 스칼프 퓨어니스 프레시 토닉, 2. 넘버쓰리 뮤리엠 헤어향수, 3. 와칸 스틸 더 퍼퓸 헤어오일 No.2, 4. 시세이도 프로페셔널 서브리믹 퓨리파잉 뷰티스파, 5. 웰라 프로페셔널 아이미 드라이미  
1. 아윤채 스칼프 퓨어니스 프레시 토닉 지성 두피의 열감을 완화하고 상쾌함을 주는 쿨링 토닉. 에센셜 오일을 함유해 과다 피지로 인한 두피 냄새까지 케어한다. 

2. 넘버쓰리 뮤리엠 헤어향수 케라틴 PPT와 워터 베이스로 머릿결을 촉촉하게 한다. 오랜 시간 움직일 때마다 달콤하고 신선한 화이트 로즈 향을 느낄 수 있는 헤어 스프레이 향수다. 
 
3. 와칸 스틸 더 퍼퓸 헤어오일 No.2 부담 없이 은은하게 퍼지는 향이 매력적인 제품으로 플로럴 우디 향과 부드러운 머스크 잔향이 특징이다. 와칸만의 오일 배합 기술로 덧발라 도 뭉치거나 끈적임 없이 산뜻하게 마무리된다. 손에 남은 오일은 건조한 손등과 손톱에도 바를 수 있어 멀티 케어가 가능하다. 
 
4. 시세이도 프로페셔널 서브리믹 퓨리파잉 뷰티스파 지성 두피를 위한 두피 세럼으로 과잉 피지로 인해 생기는 트러블과 끈적이는 피지를 잡고 산뜻한 두피로 개선시킨다. 유수분 밸런스를 맞춰 두피 건조를 막고, 멘톨의 쿨링감을 느낄 수 있다. 
 
5. 웰라 프로페셔널 아이미 드라이미 매트한 볼륨감을 상승시켜주는 스프레이로 타피오카 전분 성분이 두피의 피지 잔여물을 흡수해 상쾌함을 선사한다. 
 
advice 머리를 못 감았다고요?
가장 흔한 방법은 드라이 샴푸! 두피에 직접 분사하면 두피가 보송해지고 냄새도 잡아준다. 빠르게 앞머리만 샴푸로 감고 드라이어로 말리는 것도 방법. 앞머리만 감아도 볼륨이 살고 깔끔해 보이기 때문이다.
 
여기에 노세범 파우더(이니스프리 제품 추천)를 정수리와 페이스 라인에 두드려 바르면 파우더 입자가 유분을 흡수해 뽀송한 헤어 상태를 만들어 준다. 위의 방법으로 응급처치(?) 후 머리를 묶으면 효과적이다.
 
아니면, 차라리 과감하게 젤을 발라 웨트 헤어로 연출한다. 깔끔하게 묶거나, 웨트 헤어 특유의 갈라진 느낌과 두상에 붙은 스타일을 활용해 슬릭 헤어를 연출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도움말: 제인 원장, 슬이 실장( 비아이티살롱 센트럴시티점)
 
에디터 최은혜(beautygraphy@naver.com) 포토그래퍼 윤채빈


관련기사